Drawing
홈 > Works > Drawing
Drawing

노현종님 바스티유 오페라 테너

관리자 0 69 0

노현종 집사님 특강! 20분- 삶 속으로!(지난 3월 29일 3부 예배 후) 

18dc216431b661f94b6354c3f4556a0f_1514034741_7163.jpg
 



나의 긴 여정- 


이태리 밀라노 스칼라극장, 오스트리아 빈 국립 오페라극장, 그리고 미국의 메트로폴리탄 극장과 더불어 세계적인 규모의 파리 바스티유 오페라극장을 우리는 잘 알고 있습니다. 

이 극장은 프랑스혁명 2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혁명의 불길을 당겼던 바스티유감옥 자리에 

문예진흥을 상징하는 오페라극장을 세우자는 미테랑 대통령의 제의에 따라 세워졌습니다. 

18dc216431b661f94b6354c3f4556a0f_1514034818_8883.jpg
 

Bastille Opera 극장은 9층 건물로 메인 2,700석과 부속홀 600~1,000객석을 자랑하는 규모의 오페라 전용극장으로 정식 개막된 1990년 3월, 극장의 음악감독으로 임명된 한국 출신 지휘자 정명훈(鄭明勳)씨에 의해 베를리오즈의 5막 오페라 《트로이 사람들》이 5시간에 걸쳐 

완전 공연됨으로써 세계적인 평가를 받 았던 바로 그 극장입니다. 


한국인으로 태어나 이 바스티유 오페라극장의 단원이 되신 분- 바로 노현종 집사님이십니다. 


18dc216431b661f94b6354c3f4556a0f_1514034854_8461.jpg 


 


지난 세월, 이태리음악대학원에서의 각고의 노력 끝에 그가 맺은 결실입니다. 

생활비를 절약하기 위해 수제비가 주식이었을 때도 있었고 

바스티유 오페라 콩쿨 오디션에 오기 위해 다른 나라의 콩쿨에서 수상한 상금으로 오디션에 참가할 수 있었다는 뼈저린 지난 날의 고난들.............. 

결국 그는 몇 백대 일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바스티유 오페라 무대에 우뚝 설 수 있었습니다 .

승자의 뜨거운 눈물이 그의 볼을 타고 가슴을 적시는 순간이었습니다. 


그 고난 속에 피어난 꽃이 바로 노현종 님 입니다. 

우리는 그의 길지 않은 간증을 들으며 인생의 깊은 의미를 깨달을 기회를 가질 수 있었습니다. 

고난은 고통이 아니라 축복으로 연결되는 통로인 것을 깨닫게 됩니다. 

브라가성가대를 지휘하고 계신 노집사님을 언제나 곁에서 뵐 수 있다는 것은 

우리의 자랑이며 동시에 우리의 축복입니다. 


18dc216431b661f94b6354c3f4556a0f_1514034935_7266.jpg
 

우리는 그의 담대한 눈빛과 조용한 미소를 통해 그의 침착함과 온유함을 읽을 수 있습니다. 

온유한 자가 은혜의 땅을 기업으로 받는 것임을 우리는 성경을 통해

잘 알고있기 때문입니다. 




http://www.jungtakyoung.com 드림 


0 Comments